노아의 믿음 


창세기 6:1-22

1 사람이 땅 위에 번성하기 시작할 때에 그들에게서 딸들이 나니

2 하나님의 아들들이 사람의 딸들의 아름다움을 보고 자기들이 좋아하는 모든 여자를 아내로 삼는지라

3 여호와께서 이르시되 나의 영이 영원히 사람과 함께 하지 아니하리니 이는 그들이 육신이 됨이라 그러나 그들의 날은 백이십 년이 되리라 하시니라

4 당시에 땅에는 네피림이 있었고 그 후에도 하나님의 아들들이 사람의 딸들에게로 들어와 자식을 낳았으니 그들은 용사라 고대에 명성이 있는 사람들이었더라

5 여호와께서 사람의 죄악이 세상에 가득함과 그의 마음으로 생각하는 모든 계획이 항상 악할 뿐임을 보시고

6 땅 위에 사람 지으셨음을 한탄하사 마음에 근심하시고

7 이르시되 내가 창조한 사람을 내가 지면에서 쓸어버리되 사람으로부터 가축과 기는 것과 공중의 새까지 그리하리니 이는 내가 그것들을 지었음을 한탄함이니라 하시니라

8 그러나 노아는 여호와께 은혜를 입었더라

9 이것이 노아의 족보니라 노아는 의인이요 당대에 완전한 자라 그는 하나님과 동행하였으며

10 세 아들을 낳았으니 셈과 함과 야벳이라

11 그 때에 온 땅이 하나님 앞에 부패하여 포악함이 땅에 가득한지라

12 하나님이 보신즉 땅이 부패하였으니 이는 땅에서 모든 혈육 있는 자의 행위가 부패함이었더라

13 하나님이 노아에게 이르시되 모든 혈육 있는 자의 포악함이 땅에 가득하므로 그 끝 날이 내 앞에 이르렀으니 내가 그들을 땅과 함께 멸하리라

14 너는 고페르 나무로 너를 위하여 방주를 만들되 그 안에 칸들을 막고 역청을 그 안팎에 칠하라

15 네가 만들 방주는 이러하니 그 길이는 삼백 규빗, 너비는 오십 규빗, 높이는 삼십 규빗이라

16 거기에 창을 내되 위에서부터 한 규빗에 내고 그 문은 옆으로 내고 상 중 하 삼층으로 할지니라

17 내가 홍수를 땅에 일으켜 무릇 생명의 기운이 있는 모든 육체를 천하에서 멸절하리니 땅에 있는 것들이 다 죽으리라

18 그러나 너와는 내가 내 언약을 세우리니 너는 네 아들들과 네 아내와 네 며느리들과 함께 그 방주로 들어가고

19 혈육 있는 모든 생물을 너는 각기 암수 한 쌍씩 방주로 이끌어들여 너와 함께 생명을 보존하게 하되

20 새가 그 종류대로, 가축이 그 종류대로, 땅에 기는 모든 것이 그 종류대로 각기 둘씩 네게로 나아오리니 그 생명을 보존하게 하라

21 너는 먹을 모든 양식을 네게로 가져다가 저축하라 이것이 너와 그들의 먹을 것이 되리라

22 노아가 그와 같이 하여 하나님이 자기에게 명하신 대로 다 준행하였더라



노아의 시대에 살던 사람들의 부패하고 포악함이 땅에 가득하게 되었다. 그래서 하나님께서는 이 땅을 홍수로 심판하시기로 결정하셨다. 하지만 노아를 택하셔서 그와 그의 가족을 구할 방주를 만들게 하신다.  


그러나 노아는 여호와께 은혜를 입었더라 (창6:8)


너는 고페르 나무로 너를 위하여 방주를 만들되 (창6:14)


하나님께서 120년의 시간을 주신다. 


여호와께서 이르시되 나의 영이 영원히 사람과 함께 하지 아니하리니 이는 그들이 육신이 됨이라 그러나 그들의 날은 백이십 년이 되리라 하시니라 (창6:3)


노아는 하나님으로부터 세상을 심판하실 것이기에 방주를 만들라는 명을 받았고 그 만든 시간을 준비하고 계획하고 만든 시간들을 포함해 120년으로 본다. 


그는 120년 동안 하나님께서 말씀하신대로 방주와 그 필요한 모든 것들을 준비하였다. 노아가 방주를 준비하는 동안 사람들은 어떤 모습으로 살고 있었나? 


노아가 방주에 들어가던 날까지 사람들이 먹고 마시고 장가 들고 시집 가더니 홍수가 나서 그들을 다 멸망시켰으며 (눅17:27)


노아가 방주를 만드는 동안 사람들은 평상시대로 살았다. 이 말은 그들은 죄 가운데서 돌이키지 않고 계속해서 죄를 짓는 일을 멈추지 않았다는 것이다. 그들은 방주를 만들고 있는 노아를 향해 어떤 생각을 가지고 있었을까? 노아를 향해 어떠한 말들을 했을까? 노아의 이웃들은 노아가 미쳤다고 했을것이다. 강가도 해변가도 아닌 곳에서 방주를 만들고 있는 노아를 보면서 그들은 온갖 조소를 하며 비웃었을 것이다. 


120년이란 세월은 짧은 시간이 아니다. 긴 시간이다. 그러한 시간동안 방주를 만들고 있던 노아는 어떤 마음으로 방주를 만들었을까? 어떻게 그 비난과 멸시와 조롱을 이기어 냈을까? 


성경의 기록을 보면 노아는 하나님께서 말씀하신대로 모든 일을 진행하였다. 노아가 모든 것을 이겨내고 마칠 수 있었던 이유는 창세기 6장8절 말씀에 있다.


그러나 노아는 여호와께 은혜를 입었더라 (창6:8)


모든 사람들이 죄악 가운데 빠져 있을 때에 노아는 하나님께 은혜를 입었던 것이다. 하나님께서 노아를 구원하시기로 작정하시고 그에게 은혜를 베푸신 것이다. 


이것이 노아의 족보니라 노아는 의인이요 당대에 완전한 자라 그는 하나님과 동행하였으며 (창6:9)


노아가 의인으로 하나님과 동행한 것은 하나님께서 은혜를 주시고 그를 의인으로 세우셨기 때문이다. 우리의 공로로 또는 노력으로 의인이 되는 것이 아니라 오직  전적으로 하나님의 뜻으로 말미암아 우리에게 은혜를 베푸시고 의롭게 하시는 것이다. 


하나님께서 베푸신 은혜로 하나님을 알게 된 노아는 하나님 말씀에 순종하지 않을 수 없었던 것이다. 그에게 은혜를 베푸신 하나님을 바라보았던 것이다. 


믿음으로 노아는 아직 보이지 않는 일에 경고하심을 받아 경외함으로 방주를 준비하여 그 집을 구원하였으니 이로 말미암아 세상을 정죄하고 믿음을 따르는 의의 상속자가 되었느니라 (히11:7)


하나님께서 노아에게 홍수의 심판을 말씀하실 때에 그의 눈으로 볼 수 있는 증거는 아무것도 없었다. 사람들은 평상시대로 살고 있었고 홍수를 이룰 만큼 큰 비가 올 어떠한 징조도 보이지 않았기 때문이다. 하지만 히브리서 말씀에서 증거하시는 것처럼 그는 그에게 말씀하신 하나님을 ‘경외함으로’ 방주를 준비하였다고 한다. 노아는 죄악이 이 땅에 가득할 때에 하나님의 은혜를 입어 구원을 받은 의인으로 세우셨다. 그 은혜를 입은 노아는  하나님께서 누구이신지를 알았기에 그분을 경외하며 그분의 말씀을 믿었던 것이다. 노아가 모든 비웃음과 멸시를 참고 방주를 만드는 일을 완성할 수 있었던 이유는 자기 주위의 사람들을 바라보는 것이 아니라 오직 하나님만을 바라 보았기 때문이다. 


푯대를 향하여 그리스도 예수 안에서 하나님이 위에서 부르신 부름의 상을 위하여 달려가노라 (빌3:14)


노아는 세상 사람들이 무슨 말을 하든 어떤 행동을 하던 개의치 않았다. 그는 그에게 말씀하시는 하나님만 바라 보았고 하나님의 구원이 그에게 임할 것을 믿고 있었다. 하나님의 부르심에 믿음으로 응답하였던 것이다. 결국 노아의 믿음은 하나님을 향한 것이었고 그분께서 말씀하시는 대로 모든 것을 이루시는 전능하신 하나님이신 것을 바라보며 그는 순종하지 않을 수 없었던 것이다. 이 모든 것이 하나님의 은혜를 입은 자로 믿음 안에 서 있는 모습이다.


우리도 노아와 동일하게 예수 그리스도 안에서 하나님의 구원의 은혜를 입은 자들이다. 우리는 어떠한 모습으로 세상에서 살아가고  있는가? 세상의 어떠한 모습을 하던 영향을 받지 않고 하나님만 바라보며 그 말씀을 붙들고 서있는 참 믿음의 모습으로 살아가고 있는가? 세상에서 예수를 믿는다고 비웃음을 당하거나 조롱과 멸시를 당한 적이 있는가? 그런 가운데서도 하나님만을 바라보며 경외하는 마음으로 끝까지 말씀에 순종하는 은혜 입은 자로 서기를 소망하는가? 


우리 안에 하나님께서 베풀어 주신 은혜로 충만하여 하나님만을 바라보며 경외하는 참 믿음에 서야하는 시대 속에 우리가 살고 있음을 기억해야 할 것이다.